버릴 수 없는 글들

눈빛 본문

두런두런 이야기/시 모음

눈빛

Young-Kim 2022. 8. 2. 03:06

눈빛은
마음을 잃어

마음 둘 곳을
어디에 있는지

달려온 만큼
또 달려가도 후회는 없다

뚜렷한 것이 없이
이렇게 사는 것이

허물없이 엮여온
숙명이

아픔이 있어도
잊고 사는

기쁜 날이 있어도
잊고 사는

골고루 나누어 사는
날들이

웃고 사는 날들이
지금까지 있기 때문에

마음의 눈빛이 잃어 가기 전에
가슴에 있기 때문인지...

'두런두런 이야기 > 시 모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임... 인지요  (0) 2022.09.03
고생 끝에....  (0) 2022.08.13
그림자  (0) 2022.07.19
칠월의 별  (0) 2022.06.29
버릴 수 없는 노래  (0) 2022.06.16
0 Comments
댓글쓰기 폼